수상후기

HOME자료실수상후기

무쇠도 갈면 바늘 된다.
제42회 한국수학경시대회(KMC)(2021년 전기) 초5 대상
작성자
성남정자초등학교 초5 김승찬
등록일
2021.08.17
조회수
2,100

안녕하세요, 성남정자초등학교 5학년에 재학 중인 김승찬 입니다. 먼저, 제42회 KMC수학경시에서 예상하지 못했던 대상이라는 큰 상을 받아서 정말 기쁩니다. 항상 저의 곁에서 지켜봐주시는 부모님과 수학의 즐거움을 알게 해 주시는 선생님께 감사드립니다.

어려운 수학문제에 도전하는 것을 좋아해서 성대 경시대회에 초등학교 1학년 때부터 참여해 왔고 항상 수상을 하였습니다. 이번 수학경시에서 수학에 대한 열정과 더불어 가장 중요하다고 생각한 점은 ‘실수하지 않기’입니다. KMC본선은 문제수도 적고 시간은 많은 편이어서 한 문제마다 정확하게 풀이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생각했습니다. 이번 본선에서 문제를 다 풀고 시간이 약 30분이 남았지만, 그 시간에 가장 실수 할 것 같은 문제들을 다시 한 번 풀어보았습니다. 그 결과, 처음에는 찾지 못했던 답을 하나 둘 찾을 수 있었고, 보다 정확한 답을 찾을 수 있었습니다. 그리고 이번 시험을 위한 공부를 특별하게 하지는 않았습니다. 시험이 다가왔을 때 문제를 많이 푸는 것보다는, 평소에 수학 공부를 열심히 하여 바탕을 만드는 것이 더욱 중요하다고 생각했기 때문입니다. 저는 평소에 수학을 열심히 공부하고, 그것을 시험에 응용해 좋은 성과를 거둔 것 같습니다. 저는 수학을 공부하면서 풀이를 그냥 외우려고 하지 않고, 왜 그런 결과가 나오는지 탐구합니다. 또한 평소에 수학을 다양한 책으로도 접하여 수학의 원리를 더 이해하려고 노력하였습니다. 이러한 활동들이 수학에 대한 지식을 한 단계 더 높여주는 데에 도움이 되었다고 생각합니다.

무쇠도 갈면 바늘 된다는 속담이 있듯이 어떤 분야에서 성공하기 위해서는 오랜 시간이 걸리지만, 끊임없이 노력한다면 지금과 과거의 노력이 꼭 빛을 발할 때가 온다고 믿기 때문에 앞으로도 더 열심히 노력하고자 합니다. 감사합니다.